2023.3.21 화 13:43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정치/행정
     
김성우 장군 추모 제향 거행
왜구 막아내고 고려왕조에 충성 바쳤다 전해져
2022년 11월 08일 (화) 10:49:56 김종윤 기자 jjong8610@hanmail.net
   

보령시는 1일 오전 청라면 라원리에 위치한 김성우 장군 묘역에서 김성우 장군 추모 제향을 거행했다. 

광산김씨 판도판서공파 주관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김동일 시장과 각급기관·단체장, 후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례의식, 참석자들의 헌화, 추모사, 종중대표의 인사말 순으로 진행됐다. 

고려 말 우리나라의 연안지방은 왜구들이 침범해 곡식을 약탈하는 등 피해가 심하였는데, 충청도에서는 보령의 남포지방이 피해가 가장 컸다. 

김성우 장군은 당시 전라우도의 도만호(해상방어를 맡은 관직)로서 서해안 지역 왜구 토벌에 대한 왕명을 받고 초토사(전란이나 내란이 일어났을 때 해당 지역으로 파견된 정3품 당상관 이상의 문관이나 무관)가 돼 성주산에 진을 치고 왜구를 몰아냈다는 전설이 전해져오고 있다. 

이후 그곳에 살던 사람들을 불러 모으고, 군사들도 머물게 하여 함께 농사를 짓게 함으로써 평화를 되찾았으나, 이후 고려가 멸망하자 이성계의 청을 거절하고 '불사이군'의 충절로 청라면 스무티 고개에서 자진 순국의 길을 택함으로써 고려왕조에 대한 마지막 충성을 다한 인물로 알려져 있다.
 

김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박종철 칼럼] 윤석열 대통령이 곁
[한동인의 세상읽기]국민의 정서와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유치에 '분주'
대천초, 2023년 진단평가 실시
주꾸미·도다리 먹으러 가자!
대천3동, 봄맞이 환경정화 활동&#
천북면, 복지사랑방 운영 '호응'
대천-외연도 항로 여객선 건조 순항
폐광지역 경로당 건강교실 운영
[소비자정보]일부 이유식, 표시된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