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3.25 수 14:44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읍·면소식
     
백야 김좌진 장군 추모제향 거행
22일, 장군묘역에서 장군의 애국애족 정신 기려
2019년 10월 28일 (월) 10:32:49 김종윤 기자 jjong8610@hanmail.net
   

김좌진 장군 추모사업회(보령문화원, 원장 황의호)는 22일 청소면 재정리 소재 장군묘역에서 일제강점기 북로군정서(北路軍政署) 총사령관으로 청산리전투를 승리로 이끈 구국의 영웅 백야 김좌진 장군의 추모제향을 거행했다.

제향은 정낙춘 부시장과 이동희 충남 서부지역 보훈지청장, 유가족, 각급기관 단체장,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 제례행사와 2부 추모행사로 나눠 조국광복을 위해 몸 바친 장군의 얼을 기렸다.

김좌진 장군은 1889년 충남 홍성에서 출생해 집안의 노비문서를 불태우고 재산을 청산한 일화는 진취적 개화사상을 엿볼 수 있었고, 1920년 10월 청산리(靑山里)계곡에서 일본군과 전투를 벌여 승리한 '청산리 대첩'의 주역으로 일생을 조국 광복을 위해 헌신한 독립투사다.

정낙춘 부시장은 "위대한 영웅, 김좌진 장군은 일평생을 무장 항일 투쟁의 선봉에서 광복과 애국계몽운동을 위해 살다 가신 자랑스러운 독립 운동가"라며 "이 자리가 지역과 국가의 미래를 함께 고민하고 나라 사랑 마음까지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간절히 바란다"고 했다.

한편, 장군의 유해는 만주에 매장됐다가 1933년 부인인 오숙근 여사가 일제의 감시를 피해 남몰래 국내로 옮겨와 홍성군 서부면(西部面) 이호리(梨湖里)에 안장했다가  1958년 부인이 사망한 후 지금의 자리로 유해를 이장하여 부인과 합장했다.
이후 보령시는 장군의 업적과 독립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묘역과 주차장 등을 대폭 확장·단장하는 성역화 사업을 추진하고 매년 청산리 대첩일인 10월 22일 추모제향을 올리고 있다.

김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의견쓰기는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김태흠 후보 공천 철회하라"
주교는 또 다시 몸살 앓는 중
[박종철 칼럼]보령시의 코로나19
쇗개포구 명소화에 탄력
시, 총선공약 35건 발굴
대성이앤지, 코로나19 성금 기탁
대천중앙감리교회, 코로나19 성금
각급학교 개학일 4월 6일로 연기
지방임기제 시간선택제 공무원 모집
충남도, 영유아 카시트 지원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