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12:20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정치/행정
     
충남지사·도의회의장·도교육감 "축구종합센터 천안 유치에 힘 모을 것“
양승조 지사 “천안시 입장면, 입지조건 탁월”
2019년 03월 25일 (월) 11:47:53 심규상 기자 webmaster@charmnews.co.kr
   

대한축구협회에서 추진하고 있는 새로운 축구종합센터 건립을 놓고 유치전에 충남도와 도의회, 도교육청이 힘을  았다.
유병국 충남도의회의장, 양승조 충남지사,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20일 오후 2시 20분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축구종합센터의 천안 유치를 촉구 했다. 이들은 이날 "도민 역량을 한데 모아 반드시 축구종합센터를 건립 하겠다"며 축구종합센터 천안 유치에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천안시 입장면은 탁월한 입지조건과 풍부한 사회적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며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양 지사는 "천안시는 5면의 축구장과 4면의 풋살장을 갖춘 축구센터와 종합운동장 탄탄한 체육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며 "11개 대학과 4개의 종합병원, 721개의 의료시설 등 풍족한 정주여건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천안시가 축구종합센터 부지로 내세운 곳은 천안시 서북구 입장면 가산리 일원으로, 34필지 248,699.11㎡(75,363평)에 달한다. 경부고속도로 북천안 IC와는 7km, 인천 공항과는 80km 이내에 위치해 있다.
대한축구협회(KFA)는 지난 18일 새 축구종합센터 '부지 선정 2차 심사'를 통해 경주시(주낙영 시장), 김포시(정하영 시장), 상주시(황천모 시장), 여주시(이항진 시장), 예천군(김학동 군수), 용인시(백군기 시장), 장수군(장영수 군수), 천안시(구본영 시장) 등 모두 지자체를 선정했다. 축구협회는 이중 현장 실사를 통해 최종 부지를 선정할 예정이다.
이번 2차 심사에서는 천안시와 경쟁관계에 있던 이천시와 세종특별자치시를 비롯해 군산시와  울산광역시 등 4곳의 지자체가 탈락했다.

심규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의견쓰기는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9월 중 열심히 일한 공무원 선정
시, 맞춤형 인구교육 실시
올바른 자녀지도 위한 부모교육 개최
오포리에도 상수도 연결된다
머드축제 월드투어, 홍보효과 톡톡
안전운항을 도와드립니다!
교육경비, 시설보다 프로그램 지원키
노인일자리 공익형 신규사업 발대식
시, 복지사각지대 발굴·우수 기관
'도미부인' 경모제 거행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