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2 화 11:10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기획
     
‘교황 밥상’ 꺼먹지 정식이란?
2014년 10월 28일 (화) 12:48:15 보령신문 webmaster@charmnews.co.kr

천주교 아시아청년대회 당시 사제단과 내외신 기자단 등 500여 명이 참석한 만찬에 제공된 ‘꺼먹지 정식’은 당진의 향토음식인 ‘꺼먹지’를 이용해 만든 밥상이다.
꺼먹지는 소금에 절인 무청으로 맛이 강하지 않고 연한 것이 특징이다. 따라서 어느 음식과 함께 요리해도 어울리는데, 특히 나물처럼 들기름에 볶아 먹는 게 꺼먹지를 이용한 가장 기본적인 음식이다.
이밖에도 수육을 꺼먹지와 함께 싸먹는 ‘꺼먹지 수육’과 두렁콩을 사용해 만든 깻묵찌게도 꺼먹지 정식에 포함돼 있다.
당진시농업기술센터에서 향토음식으로 개발한 꺼먹지 정식은 지역 식당에 기술 이전을 통해 소개되고 있으며, 우강면 ‘소들강문’, ‘길목’ 등에서 판매되고 있다.


보령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